5년간의 프로젝터 생활기

결혼할 당시 내가 원한 혼수는 단 하나…

프로젝터였다.

 

어릴때부터 프로젝터에 대한 꿈이 있었지만 꿈은 꿈일때 꿈이지 ㅋㅋㅋ

 

여튼 결혼하면서 구매한 프로젝터를 사용한지 5년정도 되어가니 한번 후기를 남겨봐야 할것 같아서 남긴다.

 

나는 설치를 셀프로 했다. 천장에 구멍도 뚫고 (집주인님 죄송합니다.)

스크린도 직접 설치하고 그랬다.

 

프로젝터나 스크린은 뭔지 말해줘도 5년전 제품이니 굳이 말할 필요가 없을 것 같고

인증샷부터

Begin

120인치 스크린이다. 내 블로그를 띄워놓는것으로 인증

크기를 가늠하기 위해 화면 위에 담배갑을 올려놓았다.

눈물 나는 것은 스피커 산지는 1년이 안되었다.

스피커로 소리를 들을수가 편히 들을수가 없었다. (아가들 깰까봐 ㅠ.ㅠ)

 

이게 뭐가 좋냐고?

Drama

사람 얼굴 클로접 되면 엄청나다. ㅋㅋㅋㅋㅋ

 

drama2

전신샷이 나와도 사람만하다.

 

게임을 할때도 헷갈릴 일이 없다.

GTA5 도 스크린으로 했었는데, 인증샷이 없어 아쉬운데, 차 훔쳐타고 도망갈때는 정말 운전하는 느낌이다. 진짜다

 

 

Super

 

Superstark

오디션 프로그램을 볼 때 오디션 현장에 온 듯한 느낌이 온다.

 

나는 결혼하는 사람이 있으면 꼭 프로젝터를 사라고 한다.

 

프로젝터 5년 쓰면서 느낀 장점

  • 드라마 볼때 화면 크다. 내가 살면서 배우를 저렇게 확대해서 볼 일은 없을 정도로 화면 크다.
  • 게임할 때 화면크다. 진짜 좋다. 몰입도가 장난이 아니다.
  • 방안이 따뜻해진다. 프로젝터가 아무래도 열을 좀 많이 발산한다.

프로젝터 5년 쓰면서 느낀 단점

  • 셀프 설치가 힘들다….. 나 화면이 2센티 정도 틀어져있다….
  • 방안이 더워진다. 여름엔 짜증난다.
  • 빛이 있으면 화면이 그지 같다. (근데 결혼해서 애 낳으면 어차피 빛이 있는 낮에는 뭘 볼수가 없어…………)
  • 팬소리가 거슬린다. 근데 이건 막상 뭘 보기 시작하면 나는 크게 거슬리지 않더라.

 

 

요즘 프로젝터 가격도 저렴해서 큰 티비 살 돈이면 그 두배이상 큰 화면을 즐길 수 있다.

 

정리하다보니 단점이 많은데 저는 화면 크기의 장점이 모든 단점을 압도할만큼 만족해요.

빛은 암막 커튼 하면 낮에도 볼 수 있어요!

 

혹시 프로젝터 고민하시는 분들은 꼭 질러보세요.

정말 제가 산 제품중에 제일 만족하는 상품이에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